태양광 연계 ESS 발전소에 최적화된
탑솔라 토탈솔루션서비스를 만나보세요.

최대시공실적

국내누적시공830MW이상

태양광발전사업실적 보유

최고의 기술력

태양광 연계 ESS 1GWh(누적용량)를

시공한 최고의 기술력

100% 턴키공사

인허가, 설계, 제작, 시공, 준공,

운영까지 원스톱서비스

직영 O&M 센터

O&M용량 500MW

외주없는 본사 직접

유지보수관리센터 운영

Our Business

태양광 연계 ESS 발전소에 최적화된 탑솔라 토탈솔루션서비스를 만나보세요.

TOPSOLAR STORY

탑솔라의 이야기를 시작합니다.

News & Contact

탑솔라의 새로운 소식을 알려드립니다

2021.07.29

태양광 강소기업 탑솔라, ‘그린뉴딜’ 업고 고속성장

김보배 기자 입력 2021-07-25 07:00:05 수정 2021-07-23 15:27:40최근 3년 매출성장률 805%로 100개 기업 중 ‘톱3’ 랭크신재생에너지 기업 탑솔라(대표 오형석·노경민)가 정부의 그린뉴딜 정책 추진에 힘입어 고속성장하고 있다.25일 기업평가사이트 CEO스코어가 금융감독원 전자공시시스템에 감사보고서를 제출하고 2017년과 지난해 매출을 비교할 수 있는 비상장 1만1524개 기업을 대상으로 ‘고속성장기업 100곳’을 선정한 결과, 탑솔라는 최근 3년 805%의 매출성장률로 100개 기업 중 3위에 올랐다.탑솔라는 2002년 설립된 태양광발전 시공·턴키(turnkey) 전문기업이다. 태양광 모듈판매, 태양광발전소 설치를 비롯해 태양광 연계 ESS(에너지저장장치) 발전사업을 영위하고 있다.탑솔라는 국내 태양광 누적 시공실적 1위 기록을 보유하고 있다. 회사 설립 이후 지난해 말까지 누적 시공 용량은 태양광(PV) 약 800MW, 에너지저장장치(ESS) 1.1GWh 등으로 지난해에만 PV 330MW, ESS 770MWh를 건설했다.탑솔라의 매출은 2017년 798억원을 비롯해 △2018년 1717억원 △2019년 1793억원 △2020년 7222억원 등으로, 2017년 이후 연평균 매출성장률(CAGR)은 108.4%를 기록했다. 연도별 매출성장률은 2018년 전년 대비 115.2% △2019년 4.4% △2020년 302.8% 등으로 지난해 매출성장률이 두드러진다.탑솔라는 올해도 신재생에너지 산업 발전과 함께 활발한 사업 행보를 보이면서 관련 기업들과 파트너십도 강화하고 있다. 올 3월에는 신성이엔지, 하나은행과 태양광발전 공동 사업에 나섰고, 4월에는 포스코강판, KCC와 태양광 반사판 ‘솔라포스’ 공동개발에 착수했다.‘솔라포스’는 기존 반사판의 변색과 내식성 문제, 최고 반사율 등을 획기적으로 개선한 제품이다. 탑솔라는 포스코강판의 ‘포스맥(PosMAC)’과 KCC의 초고내후성·고반사성 NDP도료, 자가세정 도료 등을 이용해 최대 30%까지 추가 발전량을 얻을 수 있는 양면형 모듈을 개발할 방침이다.탑솔라 관계자는 “3사의 공동개발을 통해 태양광 발전 사업에서 최고의 솔루션을 제공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한편 탑솔라의 최근 3년 매출성장률(805%)은 컬리(1941.7%), 바이오노트(1805.6%)에 이어 세 번째로 높았다. 탑솔라가 속한 전기·전자업종 17곳의 최근 3년 평균 매출성장률이 81.6%로, 탑솔라의 매출성장률은 동종업종 평균도 크게 웃돌고 있다.[CEO스코어데일리 / 김보배 기자 / bizbobae@ceoscore.co.kr]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21-07-25 07:00:05 송고출처https://www.ceoscoredaily.com/page/view/2021072210514305718

자세히 보기
2021.07.02

[2021 국제그린에너지엑스포 현장인터뷰] 탑솔라㈜, 태양광 발전소 건설과 1MW급 올인원

[최상운 2021-04-19]탑솔라㈜가 28일부터 30일까지 대구 엑스코(EXCO)에서 개최되는 '제18회 국제그린에너지엑스포'에 참가해 태양광 발전소 건설과 1MW급 올인원 시스템을 선보였다.빛과 에너지를 창조하는 기업 탑솔라㈜는 2002년 법인 설립 이래 태양광 EPC 전문기업으로태양광발전사업, 태양광 연계 ESS 발전사업 등 신재생에너지 분야에서 괄목할 만한 성과를 보여주고 있다.2021 국제그린에너지엑스포 탑솔라㈜ 부스 모습 | 촬영-에이빙뉴스탑솔라㈜는 올해 O&M 사업분야의 전반적인 개편을 통해 1,400개소에 달하는 태양광발전소 운영을 통한 빅데이터를 기반으로 하반기 도입 예정인 발전량 예측제도의 분석 모델을 개발했다. 이를 통해 탑솔라는 악천후 예측뿐만 아니라 국내 전 지역을 대상으로 새로운 활로를 개척할 예정이다.이번 2021 국제그린에너지엑스포 전시회 현장에서 이윤상 기획구매실 부장을 만나 태양광발전사업에 대해 직접 설명을 들어봤다.Q1. 회사소개A. 이윤상 부장 : 탑솔라㈜는 태양광 관련 토탈솔루션을 제공하는 회사로 사업개발부터 시공, 인허가, 자체 제작 그리고 PF 금융, O&M까지 태양광과 관련된 A부터 Z까지 모든 걸 제공하고 있다.지금까지 탑솔라의 태양광발전소 시공 능력은 2002년부터 2020년 말까지 누적으로 800MW를 시공했으면 직접 관리를 하고 진행하고 있다. 또, ESS 시스템은 누적 1.1GWh의 실적을 달성했다. 이처럼 많은 시공 능력과 경험, 노하우를 바탕으로 국내 시장에서 선도적인 위치에 있다.2021 국제그린에너지엑스포 탑솔라㈜ 부스 모습 | 촬영-에이빙뉴스Q2. 전시회 주력 제품A. 이윤상 부장 : 이번 2021 국제그린에너지엑스포 전시회에서는 압도적인 기술력을 자랑하는 솔라포스 라인업을 선보였다.기존에는 수배전반과 인버터가 별도로 시공되어 납품을 진행했다. 하지만 탑솔라에서는 인버터와 수배전반이 하나로 합쳐진 올인원 타입의 솔루션을 제공하고 있다. 덕분에 공기 단축을 할 수 있었다. 또, 양면 모듈에 최적화된 양면 반사판을 적용한 제품을 선보이게 됐다.Q3. 솔라포스만의 특화된 장점A. 이윤상 부장 : 솔라포스는 지난 4월 21일 포스코강판-KCC와 탑솔라가 공동으로 개발한태양광 반사판이다. 특히 빛 반사를 최대한 높여 반사율을 높인 것이 특징이다. 또, 포스코의 녹 발생이 전혀 없는 포스맥(PosMAC)를 적용해 압도적인 내구성을 자랑한다. 덕분에 발전력을 극대화할 수 있었다.Q4. 최근 ESS(에너지저장장치) 화재가 큰 이슈로 떠오르고 있다. 탑솔라는 어떻게 안전성을 확보하고 있는가?A. 이윤상 부장 : 탑솔라는 지금까지 ESS 시스템을 150개, 1.1GWh를 시공하면서 많은 경험을 쌓았다. 무엇보다 배터리에 대해 이해도가 높은 업체들이 체계적인 시공 절차에 맞춰 시공을 진행해야 하는데 실적에만 급급한 나머지 부실한 시공으로 이어지며 화재가 늘어나고 있는 것 같다.탑솔라는 전기안전공사의 기준 및 시공 절차를 철저하게 준수한다. ESS 배터리 외함은 항온, 항습, 분진에 특화된 설계를 적용했으며 배터리 이외의 모든 설비를 분리, 격리함으로서 화재 발생 원인을 최소화하고 있다.또, 배터리실에 소화설비를 설치하고, 배터리실 온도감지기와 연기감지기를 통해 화재가 발생할 경우 확산을 방지할 수 있는 설계를 적용했다. 배터리실 단열재는 불연성 자재인 글라스울 판넬을 적용했으며 공조설비는 2N1 방식으로 1개의 공조설비가 꺼지더라도 나머지 1개의 시스템이 배터리실의 온도를 보호할 수 있도록 설계했다.2021 국제그린에너지엑스포 탑솔라㈜ 부스 모습 | 촬영-에이빙뉴스Q5. 국내 태양광 시스템의 수준, 태양광이 타 발전 대비 갖는 장점은?A. 이윤상 부장 : 대한민국은 지난 2007년에 태양광을 본격적으로 시작했지만, 당시만 하더라도 불모지나 다름없었다. 판매 제품 대부분은 외국기업 제품이었고, 한국 기업 대부분은 영세한 곳이었다.하지만 단기간 내 엄청난 성과를 이뤘고, 현재는 글로벌 시장을 주도하고 있는 세계적인 기업들이 많이 늘어났다. 탑솔라 역시 발전소 건설사업(Engineering Procurement Construction, 이하 EPC) 분야에서 큰 성장세를 기록했다. 2020년에는 캄보디아에 진출해 태양광 발전소를 건설했고, 베트남, 필리핀에도 태양광을 시공했다.특히 탑솔라 태양광 시공 능력과 가격 경쟁력이 생기면서 국내시장뿐만 아니라 해외시장에서도 성장할 수 있는 토대가 마련됐다.Q6. 최근 많이 건설하고 있는 풍력 발전과 태양광을 비교한다면 어떤 점이 우위에 있는가?A. 이윤상 부장 : 태양광의 가장 큰 장점은 장소 및 시간에 구애받지 않고, 설치할 수 있다는 것이다. 반년 풍력 발전소는 지역 제한이 있다는 것, 또, 블레이드(날개)가 바람을 가르는 소리로 인한 민원 발생도 단점으로 꼽을 수 있다.이런 점을 고려할 때 한국은 태양광을 설치하는데 아주 좋은 조건을 가지고 있다고 볼 수 있다.Q7. 향후계획A. 이윤상 부장 : 탑솔라는 대규모 태양광 시스템 개발을 계획하고 있다. 2020년 한해만 약 300MW의 태양광 발전소를 시공했다. 올해는 약 500MW를 목표로 삼고 있다. 또, 소규모 사업자들이 태양광 발전소 설치와 관련해 피해를 보지 않도록 최선을 다하도록 하겠다.한편, 제18회 국제그린에너지엑스포는 국내 최대, 아시아 3대, 세계 10대 신재생전문 전시회이자 4대 협회가 공동으로 주관하는 유일한 전시회이기도 하다. 전시 분야는 △태양광 △ESS(에너지저장시스템)&배터리 △스마트 그리드 기술 △풍력 △신재생에너지 등을 다룰 예정이다. 이번 전시회는 대구광역시, 경상북도가 주최하고 (주)엑스코, 한국신재생에너지협회, 한국태양광산업협회, 한국풍력산업협회, 한국수소산업협회가 주관한다.→ '제18회 그린에너지엑스포' 뉴스 특별 페이지 바로 가기Global News Network 'AVING'최상운 기자 (www.aving.net)http://kr.aving.net/news/view.php?articleId=1604986

자세히 보기
2021.07.02

탑솔라 그룹, 포스코강판-KCC와 태양광 반사판 공동 개발…'솔라포스' 독점 판매 협약

[이뉴스투데이 광주전남취재본부 송덕만 기자] 빛과 에너지를 창조하는 기업 탑솔라 그룹(회장 오형석)이 지난 22일 탑솔라 본사에서 포스코, KCC와 태양광 반사판 공동 개발 협약을 체결했다.KCC 정치욱 공업용 도료 이사, 탑솔라 오형석 회장, 윤석철 포스코강판 컬러마케팅실장(왼쪽부터)이 협약을 체결했다. [사진=탑솔라]태양광 발전 산업과 기술의 발전은 양면형 모듈을 통해 지면의 태양광을 반사시켜 모듈 뒷면까지 에너지를 생산할 수 있게 해 최대 30%까지 추가 발전량을 얻을 수 있게 했다. 여기에는 태양광을 반사시킬 수 있는 최적의 반사판을 사용해야한다.양면형 모듈에 적용되는 반사판의 시공을 위해 필요한 모든 것을 개발한 태양광발전 전문업체 탑솔라와 글로벌 철강그룹사인 포스코 강판, 국내 최고의 도료를 생산하는 KCC가 공동으로 개발할 예정이다.3사가 공동으로 개발하는 '솔라포스'는 기존의 반사판의 문제인 변색과 내식성 문제,최고의 반사율등을 획기적으로 개선할 예정이다.‘솔라포스’는 포스코의 녹발생이 전혀 없는 포스맥(PosMAC)을 소재로 KCC의 초고내후성,고반사성 NDP도료와 자가세정 도료를 이용 반사판 시공을 위해 필요한 모든 것을 탑솔라(주)가 개발한다.‘솔라포스’는 20년 이상 사용해도 될 정도의 품질을 구현할 수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탑솔라(주) 관계자인 오선택 팀장은 "국내 최대 태양광 EPC인 탑솔라(주)가 전체 시공 담당자로서 현장의 요구를 충실히 반영해 기획 개발에 참여했다"라며 "최소 20년간 함께 해야 하는 발전 사업주들에게 시공부터 준공 후 유지관리에 이르기까지 ‘토탈 솔루션 서비스’를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저작권자 © 이뉴스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송덕만 기자 dm1782@naver.com출처 : 이뉴스투데이(http://www.enewstoday.co.kr) http://www.enewstoday.co.kr/news/articleView.html?idxno=1473087

자세히 보기

A/S 문의 및 상담 안내

1577-8410

문의하기